황금도깨비

도라에몽) 진구 아빠 에피소드 레전드 편-황금도께비


아빠가 밤늦게 들어왔는데 술떡이 됨

술 취해서 난동 피우는 아빠

그 덕에 깬 도라에몽과 진구

진구 : 왜 이렇게 시끄러워요~

엄마 : 어머, 깨웠구나. 여보 제발 정신 차려요~ 애들이 보고 있잖아요!

술 버릇이 심해지는 아빠

엄마 : 이제 나도 몰라요!

엄마 : 너희도 다시 올라가서 자. 빨리!

도라에몽: 무슨 일이라도 있으셨나?

진구 : 응... 아빠 일어나 봐요. 이런 데서 주무시면 안 돼요!

아빠 : 에잉 시끄러워! 애 주제에 어른한테 뭐라고 하는 거야~

도라에몽 : 이제 어쩌지?

진구 : 아 그래! 어리다고 뭐라고 하셨으니 더 큰 어른을 부르자!

아빠의 엄마. 할머니를 보면 아무 말도 못 하실 거 아냐!

(노진구의 할머니는 진구가 유치원에 다닐 무렵, 노환으로 돌아가셨다.)

도라에몽 : 그렇네! 아빠를 (타임머신으로) 옮기자

과거로 아빠 배달 완료!

진구: 할머니를 불러오자!

진구: 근데 뭐라고 말씀드리지..?

진구 : 할머니... 저 그게요...

할머니 : 진구냐? 날 보러 또 와줬구나

진구 : ...! 기억하고 계셨군요

할머니 : 우리 손주를 어떻게 잊을꼬

진구 : 할머니!!!!

도라에몽 : 진구야~

진구 : 아, 맞다!

진구 : 부탁드릴 게 있어서 왔어요. 실은, 아빠도 같이 왔어요.

할머니 : 뭐? 네 아빠도 같이 왔다고?

진구 : 엄청 취하셔서 난리도 아니에요!

진구 : 봐요~! 할머니가 마구 혼내주세요!

할머니 : 석구야~ 어서 일어나거라

아빠 : 너 누구야!

아빠 : 난 이 집에 가장 이란 말이.. 어?

아빠 : ...?

아빠 : 어머니 어째서..

할머니 : 조금 야단을 쳐야겠다 싶어서

할머니 : 잘 지내는거 같구나

아빠: 그럼요!

할머니 : 우리 아들 잘하고 있니?

아빠 : 당연하죠~! 난 한 가정에 가장이라고요!

할머니 : 그렇구나~

하지만...

할머니 : 뭐든지 다 혼자서 하려고 하면 안 된다~

아빠 : 엄마!!!!!!

할머니 : 아이고 우리 아들. 무슨 일이 있길래 이렇게 울음이 터지셨나

아빠 : 부장님이요...! 엄청 못된 부장님인데 날 매일 못살게 굴어요!

할머니 : 그랬어? 힘들었겠구나

진구: 아빠?

도라에몽: 조금만 있게 해드리자

도라에몽 : 어른은 좀 불쌍한 거 같아

진구 : 그건 왜?

도라에몽 : 그야, 자기 보다 더 높은 사람이 없잖아. 그래서 많이 의지하고 어리광 부릴 사람이 아무도 없어

진구 : 음~ 그런 식으로 생각할 수도 있겠네

도라에몽 : 아빠도 분명 힘들고 괴로운 일이 있을 거야. 그래도 매일 힘을 내시는 거지

진구: 응

이제 돌아가야 할 시간

울다 지쳐 잠든 아빠

다시 현재로 돌아온 후. 다음날 아침

아빠: 고마워요. 어제는 미안했어요. 취해버린 바람에...

엄마: 괜찮아요~

아빠 : 오랜만에 어머니 꿈을 꿨어요

옛 생각이 나더군요...

아빠: 그럼 갔다 올게요!

다시 돌아온 아빠

아이들은 공감 못하는데, 어른들이 보고 울었다는 에피소드.

.

인기 게시글

facebook
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