황금도깨비

(스압)31년동안 자라지 않는 딸


속을 썩여도 건강했으면 좋겠다는 말이 울컥하네..ㅠㅠ

저 엄마는 19살에 애낳고 자신 청춘을 다 쏟았구나...ㅠㅠ

인기 게시글

facebook
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